디즈니 플러스로 본 두번째의 작품은 '완다비전'이다

 

예고편에도 나와있듯이 시리즈 중반까지는 옛날 시트콤 형식으로 진행이 되는데,

이게 아무래도 옛날 감성으로 진행되다 보니 항마력이 좀 필요하다

 

중후반이 되야 우리가 아는 MCU 의 '완다비전'이 본격적으로 진행되는데,

그때까지는 좀 참아야 한다

 

항마력이 필요하지만 새로운 시도라는 측면에서는 개인적으로 괜찮은 점수를 줄 수 있다

Posted by 미나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