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청난 흥행을 이뤘던 겨울왕국의 후속작이다.

 

괜찮은 작품이었지만 "갇혀있던 소녀가 세상밖으로 나가 노래하며 성장하는 이야기" 라는 언제나와 같은 디즈니작품이었기에 나에겐 피로감이 있는 똑같은 디즈니 작품이었다.

 

주제가가 포인트인 작품인데, 이번은 전작보다는 약한 느낌이다. 심지어 스토리에도 녹여놨는데 말이다.

 

하지만 전작보다 약한 것이지... 모두 우수하다. 언제나의 디즈니가 그렇듯 말이다.

 

그러나 여전히 디즈니에 피로감이 있는 난... 뭐 어쩔 수 없이 그냥 그런 작품일 뿐이다

Posted by 미나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