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고질라는 애매했다

 

초거대의 괴수가 보여주는 압박감과 거대함은 보여줬지만, 그 양이 너무 적어 감질났다고나 할까...

 

이번에는 감독이 바뀌면서 액션만큼은 확실히 보여준다.

 

그러다 보니 이야기는 허술해지는데, 뭐 어차피 괴수영화에 대단한 이야기가 없어서 실망할 관객은 적을 것이다

 

하지만 그 반대급부로 보여주는 액션은 그동안에 가장 거대했다면 거대했던,

퍼시픽림과도 다른 고질라만의 자연재해와 같은 파괴를 말이다

 

 

괴수물이라면 기대할만한 확실히 볼만한 액션을 보여주니 이런 장르를 좋아한다면 꼭 보길 바란다

Posted by 미나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