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운전사

Video Review 2017. 11. 23. 16:37 |



어찌보면 꽤 늦게 보게 되었다.



사실 초기에 영화에 대해 그리 좋은 인상을 받지 못했기 때문이다.



시대의 아픔을 그려낸 많은 영화가 있지만 대개의 경우 그것을 소재로 이용하기만 했을 뿐 영화적인 완성도는 저멀리 날려버린 그런 영화들이 대다수였다고 보았기 때문이다.


화려한 휴가가 그랬고, 26년이 그랬다...


내게 있어서 5.18에 관한 영화 중 최고는 박하사탕이었다.




억지로 뭔가 짜내려 하지 않고, 아픔을 그려내는...



택시운전사도 그런면에서 아쉬운 부분이 많다.




하지만 그런 개인적인 아쉬움에도 불구하고 가슴이 짠하게 다가오는건 시대의 아픔때문일 것이다

Posted by 미나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