족구왕

Video Review 2020. 10. 7. 13:41 |

 

로맨틱 코미디의 "워킹 타이틀", 히어로 영화의 "마블" 처럼

"광화문 시네마"란 제작사도 자기만의 색을 확실히 보여주는 곳이다

재미없다는 편견이 있는 독립영화를 만들되 블랙코미디와 결합하여 재미있는 영화를 만들어주는...

 

그 시작이라 할 수 있는 영화인데, 배우 "안재홍"이 대중에게 알려지기 시작한 이 2014년도 영화를 이제야 봤다

 

병맛 B급이 많이 섞여있지만 6년이 지난 지금 봐도 역시나 재미가 있다.

 

독립 영화란 피하고 있는 분이 계시다면, 편견을 걷어내고 보길 강추한다

 

Posted by 미나토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