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도 많고 탈도 많은 영화 "몬스터 헌터"다

 

원작과의 접점을 찾기 힘들다 하는데,

내가 보기엔 나름 잘 스며들게 넣어놓은 거 같다.

 

애초에 원작 게임 자체가 스토리가 중요한 게임도 아니었고,

몬스터의 부위를 파괴하고 그걸 이용해 장비를 강화하는게 주요 시스템인데 그게 영화에 드러나있다

 

스토리가 별 볼 것 없는 것도 어쩌면 원작에 충실한 걸지도...

 

이러니 저러니 해도 가장 큰 문제는 영화가 맛배기만 보여준 느낌이란 거다.

 

먼가 좀 제대로 싸워볼 거 같으니 끝나고, 다음편을 예고하는...

 

그러나 제대로 망해서 후속영화가 나올지는 모르겠다

Posted by 미나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